긴 롱홀로서 핸디캡 3호이다.
우측으로 세컨샷지점부터 그린뒤까지가 OB지역이다.
티샷은 중앙을 보고 공격하는 것이 좋고 세컨샷 지점은 오르막 경사이며, 그린이 보이지 않으므로 앞팀 샷에 주시하여 2온 욕심을 버리고 한클럽 길게 글립을 선택, 중앙으로 보내면 어프러치 하기에 무난하다.